황창규 소환 조사, '카드깡 후원' 연루된 국회의원 90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창규 KT 회장 /사진=머니투데이(KT 제공)
황창규 KT 회장 /사진=머니투데이(KT 제공)
경찰이 황창규 KT 회장을 소환 조사한다. 90여명에 달하는 여야 국회의원에 '카드깡' 방식으로 불법 정치자금을 후원한 혐의다. 황 회장 조사 결과에 따라 돈을 받은 국회의원으로까지 수사가 확대될 수 있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정치자금법 위반 사건의 피의자 신분으로 황 회장을 17일 오전 10시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본청으로 불러 조사한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은 KT 전·현직 홍보·대관 담당 임원들이 2014~2017년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미방위·현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의원 등 90여명의 국회의원 후원회에 법인자금으로 4억3000여만원을 불법 후원했다고 보고 있다. 이 과정에서 황 회장의 지시가 있었다는 판단이다.

경찰은 KT 임원들이 법인카드로 물건(상품권)을 사는 것처럼 꾸며 결제한 뒤 현금으로 돌려받는 이른바 '카드깡' 방식으로 국회의원들에게 정치자금을 기부한 것으로 확인했다.

경찰은 미방위가 통신 관련 예산 배정과 입법을 다루는 만큼 KT가 관리 차원에서 해당 상임위를 중심으로 정치자금을 제공했을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정치자금법상 법인이나 단체는 정치자금을 기부할 수 없다. 경찰은 KT 측이 기부금 출처를 감추기 위해 여러 임원의 명의로 출처를 쪼개서 기부금을 건넨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이를 확인하기 위해 지난 1월31일 KT 본사 등을 압수수색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