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마포구 요양원 흉기 인질범 검거… 요양원과 연고 없다는데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DB
/사진=뉴시스 DB
서울 마포구 공덕동의 한 요양원에 흉기를 들고 난입한 신원미상의 남성이 약 3시간 만에 제압됐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16일 오후 1시12분쯤 서울 마포구 공덕동의 한 요양원에 흉기를 들고 침입한 신모씨(62)를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과 요양원 관계자 등에 따르면 신씨는 이날 오전 10시24분쯤 신문지로 감싼 흉기를 들고 요양원 사무실에 침입했다. 사무실에서 근무 중이던 사회복지사 2명은 곧장 사무실 옆 통로에 있는 전실로 들어가 문을 잠고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곧바로 협상팀을 투입했고 이날 오후 12시50분쯤 경찰특공대를 투입해 오후 1시12분쯤 신씨를 현장에서 검거했다.

요양원 관계자는 "이 남성은 요양원과 아무런 연고가 없다"며 "며칠 전 떡을 가지고 사무실로 찾아와 주고 가려고 하거나 무턱대고 회의를 열자고 했다가 거절당한 사람"이라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635.18상승 42.8412:53 05/20
  • 코스닥 : 876.24상승 12.4412:53 05/20
  • 원달러 : 1272.30하락 5.412:53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2:53 05/20
  • 금 : 1841.20상승 25.312:53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자료 확인하는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D-12 6.1 지방선거, 인사하는 김은혜 국힘 경기지사 후보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