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 가던 여학생 폭행한 20대…SNS서 외모 비하당한 뒤 여성혐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여성에게 무시당했다는 이유로 길가는 10대 여학생을 폭행한 2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형사6단독 황보승혁 부장판사는 상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27)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월19일 오후 11시15분쯤 울산시 북구의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혼자 걸어가던 B양(17)의 눈과 입을 손으로 막은 채 바닥에 넘어뜨리는 등 폭력을 행사해 전치 2주의 상처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지난해 SNS에서 알게 된 여성들로부터 자신의 외모를 비하하는 말을 들은 뒤부터 여성에 대한 혐오감을 품어온 A씨는 범행 당일에도 여자친구와 함께 SNS 모임에 참석했다가 한 여성으로부터 "당신의 여자친구가 뚱뚱한데 어떻게 만나느냐"라는 말을 듣고는 자신이 무시당한다는 느낌을 받자 화풀이 상대로 지나가는 10대 여성을 폭행했다.

재판부는 "피해자의 상해 정도가 비교적 경미하고 피고인의 정신질환이 범행의 한 원인이 된 것으로 보인다"면서도 "일면식도 없는 10대 여성에게 특별한 이유 없이 폭력을 행사한 '묻지마 범죄'로 죄질이 좋지 않고, 그 과정에서 피해자가 겪었을 정신적 고통이 클 것으로 보인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