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정상회담' 김정은 동선은?… '도보 이동' 유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머니투데이 이승현 기자
/그래픽=머니투데이 이승현 기자
남북 정상회담이 열리는 오는 27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걸어서 군사분계선을 넘을 거라는 관측이 유력하다.

권혁기 청와대 춘추관장은 지난 23일 제3차 남북 의전·경호·보도 실무회담이 끝난 직후 브리핑을 통해 "오는 27일 오전에 양 정상의 역사적인 첫 만남을 합의했다"며 "오늘 3차 회담에서는 판문각 북측 구역에서부터 생중계를 포함한 남측 기자단의 취재도 허용하기로 전격 합의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이 판문점에 차를 타고 도착하는 시간으로는 '오전'이 특정됐다. 회담장인 평화의집까지 차를 탈 것인지, 걸을 것인지가 관건이었는데, 우리측 기자단의 취재범위를 '판문각 북측 구역'까지 확장함에 따라 도보가 유력해졌다는 분석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김 위원장이 판문각에 나타나서 군사분계선 남쪽으로 이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우리측 취재진이 군사분계선 넘어 북측 판문각에서부터 보도를 할 수 있게 한 것에 대해서는 "북측 구역에서부터 생중계 및 촬영취재를 하면 남북정상의 역사적 만남부터 공식환영식에 이르기까지 훨씬 더 생동감있고 좋은 장면을 전세계에 보여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