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논란, 여성팬에 '미투' 조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안84 논란. /사진=MBC 제공
기안84 논란. /사진=MBC 제공

웹툰작가 기안84가 미투 조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4일 한 여성은 자신의 SNS에 기안84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 여성은 "완전 고딩페이스, 입담에 정말 재밌었습니다~ ai 파일 하나만 주세용"이라는 글을 올렸다.

그러나 이어서 남긴 글이 논란의 불씨가 됐다. 해당 여성 팬은 "미투때문에 멀찍이 서서 찍어야 한다고 하신...ㅋㅋㅋ 그 와중에 내 얼굴 완전 쭈구리네"라는 글을 덧붙였다.

이후 해당 사진과 글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미투(metoo, 나도 당했다) 운동'을 장난처럼 언급하는 것에 대해 '경솔했다' '별로다'라는 반응과 기안84가 별 뜻 없이 한 말을 논란으로 만들고 있다는 반응으로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다. 

앞서 기안84는 여혐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과거 기안84는 자신의 블로그에서 기안84라는 필명에 대해 "기안84 뜻은 논두렁이 아름답고 여자들이 실종되는 도시. 화성시 기안동에 살던 84년생"이라고 설명해 논란을 일으켰다.

한편 기안84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37하락 48.6212:14 01/26
  • 코스닥 : 997.89하락 1.4112:14 01/26
  • 원달러 : 1102.30상승 1.612:14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2:14 01/26
  • 금 : 55.41상승 0.2112:14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서울시민에게 하트 보내는 박영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