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능률, 교사용 중국어∙일본어 신문 발간…시사 상식, 트렌드 등 수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E능률(옛 능률교육)이 교사용 중국어∙일본어 신문을 발간하고 제2외국어 신문 서비스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사진=NE능률
/사진=NE능률
중국어 신문 NE 时报(엔이씨바오)와 일본어 신문 NE タイ厶ズ(엔이타이무즈)는 현장 경험이 풍부한 중고등학교 선생님들이 기사 작성부터 원고 검토까지 직접 진행해 만든 교사용 신문이다.

실제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흥미로운 기사와 다양한 학습 콘텐츠를 수록하였으며, 가르치는 선생님뿐만 아니라 중국어와 일본어를 학습하는 학생들도 함께 볼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교과서에 담기 어려운 최신 시사 상식과 외국어 학습에 도움 되는 문화 트렌드 등 생생한 정보를 다루며, 수업에 곧바로 적용할 수 있는 수행 평가 활용 방안도 소개한다. 중국어와 일본어 각 신문은 계절별 이슈를 반영해 4월(봄), 6월(여름), 9월(가을), 12월(겨울) 연간 총 4회 발간한다.

이번 4월 창간호에는 각국의 최신 이슈에 대한 특집기사를 포함해 SNS 표현 및 유행어 소개, 사진∙노래∙만화∙여행∙책과 같은 문화적 배경을 통해 알아보는 각 나라의 모습 등 다양한 소식을 실었다. 각 신문 콘텐츠는 NE능률 교과서 수업지원센터 NE Teacher 홈페이지에서 PDF 파일로 볼 수 있고, 정기 배송 신청도 가능하다.

한편, NE능률은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중국어, 일본어 교과서 총 6종을 발행하고 있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NE능률 중국어 수업지원센터 및 일본어 수업지원센터를 통해 학교 선생님들의 수업 준비에 도움되는 양질의 수업 자료를 정기적으로 제공하는 등 다양한 교과서 수업 지원 서비스도 운영한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