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고성희, 프로페셔널한 패러리걸로 완벽 변신… '인생 캐릭터' 탄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슈츠'에서 고성희가 180도 연기변신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사진='슈츠' 첫회 방송 화면 캡처
'슈츠'에서 고성희가 180도 연기변신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사진='슈츠' 첫회 방송 화면 캡처

배우 고성희가 법률가 보조원을 뜻하는 패러리걸(Paralegal)로 완벽 변신해 ‘인생 캐릭터’를 예고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에서 고성희는 똑 부러지는 일 처리 능력을 지닌 패러리걸로 첫 등장했다. 패러리걸은 변호사 업무의 효율적인 진행을 돕는 법률 전문가다.

전작 ‘마더’에서 불안정하고 위태롭던 미혼모를 연기했던 고성희는 ‘슈츠’에서 열정 넘치고 프로페셔널한 패러리걸로 변신해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전날 방영된 ‘슈츠’의 첫회에서는 김지나(고성희 분)가 고연우(박형식 분)와 처음으로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폭우가 쏟아지는 지하철 입구에서 고연우는 자전거를 타고 가며 김지나에게 정통으로 흙탕물 세례를 퍼부었다. 

이어폰을 끼고 있어 김지나의 외침을 듣지 못했던 고연우는 그냥 가버렸고, 첫만남부터 꼬여버린 두사람의 관계는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