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창회 어플' 주의보, 4000만원 사기친 30대 남성 구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동창회 밴드 어플리케이션에 가입해 초등·중학교 동창이라고 속여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은 30대가 구속됐다.

26일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본인을 동창생이라고 속여 8명으로부터 4000만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A씨(30)를 사기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부터 이달 중순까지 동창회 밴드 어플리케이션에 가입, 본인을 동창이라고 속인 뒤 ‘급하게 돈이 필요하니 몇 시간만 쓰고 갚겠다’며 피해자들을 속인 것으로 드러났다.

본인 계좌를 사용하지 않는 치밀함도 보였다. A씨는 피해자들에게 퀵서비스 기사의 계좌를 알려준 뒤 기사에게 현금을 인출해 가져오도록 지시한 것으로 조사됐다.

현재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