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원 암투병, 차인표 "혈액암에도 남들 웃기려 도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수원 암투병. /사진=집사부일체 방송캡처
조수원 암투병. /사진=집사부일체 방송캡처

배우 차인표가 옹알스 멤버 조수원의 암투병을 언급하며 남을 웃기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에 감탄했다. 지난 29일 저녁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차인표가 팬 인수인계식을 거행했다.

이날 차인표는 그룹 옹알스의 미국 진출기를 다큐멘터리 영화로 만들기 위해 나섰다. 그는 도전 이유에 대해 "도전하는 것에 의미가 있다고 본다"며 "옹알스 멤버 조수원이 현재 혈액암 투병 중이다. 그런데 그런 사람이 남들을 웃기겠다고 도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주에도 항암치료를 하고 온 사람이 자기 미래도 보장이 안 되는데 끊임없이 나아간다"며 "옹알스를 보면서 남을 웃기는 직업이 굉장히 고귀하고 숭고한 직업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차인표는 자신의 일과표에 있는 '라이트 나우'가 무엇인지에 대해 "저녁 3시간 정도 내가 하고 싶은 걸 하는 시간"이라 설명했다. '라이트 나우' 시간을 가진 이유에 대해 차인표는 "저희 집이 삼 형제다. 제 동생이 오랜 시간 투병생활을 해서 모든 일을 멈추고 6개월 동생의 병간호에 매달렸다"고 말문을 열었다.

차인표는 그럼에도 결국 동생이 세상을 떠났다며 "정말 사랑하는 동생인데 사랑한다는 표현을 제대로 한 적이 없다. 그 이후로 하고 싶은 말, 만나고 싶은 사람 등을 절대 미루지 말자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이 때문에 차인표는 익숙한 현실에 훈련된 삶을 살지 않겠다 다짐했다고. 차인표는 "그래서 영화감독에도 도전한 거다"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2.36상승 10.4810:19 04/12
  • 코스닥 : 994.37상승 4.9810:19 04/12
  • 원달러 : 1122.70상승 1.510:19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0:19 04/12
  • 금 : 60.94하락 0.310:19 04/12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