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1분기 영업손실 전년비 확대… 당기순이익은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게임빌
/사진제공=게임빌

게임빌이 매출액 236억원, 영업손실 58억원, 당기순이익 37억원의 2018년 1분기 실적을 11일 발표했다. 게임빌 측은 “전분기 대비 영업손실이 대폭 축소되고 당기순이익도 흑자전환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4% 하락했고 영업손실은 확대됐다. 다만 당기순이익은 13.7% 올랐다.

게임빌은 2분기 신작을 통해 실적개선을 시도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국내에 선 출시한 로열블러드는 게임빌의 글로벌 인프라와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서비스지역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 게임빌은 엘룬, 탈리온, 코스모듀얼, 게임빌 프로야구, NBA GO(가제), 피싱마스터2 등을 하반기에 출시해 재도약한다는 계획이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