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중국 화동법인 지분 전량 매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쇼핑이 중국 화동법인 지분을 전량 매각한다고 11일 공시했다.

화동법인은 롯데쇼핑 종속회사인 롯데쇼핑홀딩스(홍콩) 중국 법인 10개사와 홍콩 법인 2개사로 구성됐다. 매각금액은 2914억원이며 자산총액 대비 1% 규모다.

회사 측은 “화동법인 매각 대상 기업은 중국 산동성 기반의 로컬 유통사인 ‘리췬(利群, Liqun)’그룹으로 유통(쇼핑몰, 마트, 편의점 등 총 100여개 매장 보유) 및 호텔, 부동산 개발 등의 계열사를 운영 중”이라며 “그룹 총 매출은 지난해 말 기준으로 249억RMB(한화 약 4조3000억원, 환율 175원 적용)로 이 중 유통 분야 매출은 약 100억RMB(한화 약 1조7500억원) 규모”라고 설명했다.

이어 “매각대금은 16억7000억RMB(한화 2914억원)로 화동법인에 대한 외부 자산평가기관들의 대한 평가 금액이 2850~3800억원 수준임을 감안할 때 자산가치에 부합하는 조건”이라며 “이번 매각에는 화동법인 내 총 74개 점포 중 53개가 포함되고 나머지 21개는 빠른 시간 안에 정리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