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디엠, 250억 CB 납입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총 350억원 확보로 ‘바이오 신사업 실탄 장전’

바이오플랫폼기업 코디엠이 타법인 증권 취득자금 마련을 위해 발행한 전환사채(CB) 중 250억원 규모의 납입을 완료했다. 지난 4월 100억원 규모 제3자배정 유상증자 납입까지 합하면 총 350억원의 신사업 자금을 확보한 셈이다.
코디엠은 바이오 신사업 추진 목적을 위한 200억원 규모의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사모 CB 납입이 완료됐다고 11일 밝혔다. 발행대상은 바이오엠앤에이펀드다.

이에 코디엠은 그동안 투자한 퓨쳐메디신, 페프로민 바이오 등 바이오기업들의 연이은 호재 발표와 기존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기존 사업, 바이오 신사업 추진 능력을 높게 평가 받은 게 이번 CB납입의 견인 요소라고 분석했다. 코디엠의 기존 사업과 바이오 신사업을 함께 안고 가는 ‘투트랙 전략’이 점차 그 성과를 보이는 모양새다.

특히 뉴클레오사이드 기반의 합성신약 전문업체 ‘퓨쳐메디신’이 지난 4일 당뇨병성 신장질환 치료제 후보물질의 효과를 입증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 기업에 투자한 코디엠 역시 치료제 시장에서 주목받는다. 이는 퓨쳐메디신이 개발중인 신약후보물질(FM101)의 당뇨병성 신증 효능 검증에 대한 실험결과가 세계적인 과학학술지인 네이쳐저널의 자매지 ‘EMM’에 게재되면서 알려졌다.

또한 코디엠은 최근 바이오 업계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차세대 면역 항암제 ‘CAR-T’를 개발 중인 미국 소재 ‘페프로민 바이오’에 투자를 이어오며 강력한 파이프라인을 구축한 상태다.

페프로민 바이오가 개발 중인 CAR-T 치료제는 환자 본인의 면역세포(T세포)를 추출한 뒤 유전공학기술을 통해 더 강한 면역세포로 만든 뒤 환자에게 주입해 암세포를 공격, 사멸시키는 치료제다. 2010년 타임지 ‘세계에서 영향력 있는 100인’에 선정되기도 했던 래리 곽 박사가 연구에 참여하고 있다. 래리 곽 박사는 엠디앤더슨에서 림프종 및 골수종 부문의 회장을 맡았고 미국 국립암연구소(NCI)에서 12년 동안 백신생물학 부문을 총괄한 암 면역학계의 세계적 권위자다.

지난 해 하반기 투자 검토를 시작으로 올해 초까지 페프로민 바이오에 두차례에 투자한 코디엠은 점점 커지는 CAR-T 치료제 시장의 비전에 주목하고 페프로민 바이오의 투자 규모를 더욱 늘렸다.

무엇보다 더 이상 쓸 약이 없었던 말기 암 환자들에게 면역항암제가 '마지막 희망'으로 자리 잡으면서 암 환자에게 가장 효과적이고 안전한 맞춤형 치료를 제공하는 CAR-T 치료제 및 관련 연구 기업에 투자한 코디엠의 행보 역시 주목되고 있다.

이외에도 코디엠이 지분 40%를 취득한 신약개발 기업 바이오펩은 대형 제약사로부터 꾸준한 러브콜을 받고 있다. 또 지난해 북미지역 다국적 제약사 머크에서 인수합병(M&A)과 신약 라이선싱 및 글로벌 전략제품 인아웃 총괄을 담당하는 제임스 필립슨 수석 부사장을 사내이사로 영입한 코디엠은 앞으로 해외 기술 이전을 포함한 다양한 사업화 방안을 적극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코디엠 관계자는 “이번 CB 납입으로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바이오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이라며 “현재까지 투자를 마친 기업들뿐 아니라 미래 시장성 있는 기업들을 발굴해 글로벌 바이오플랫폼기업으로의 입지를 다져 두각을 나타낼 만한 결과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