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당, 국회 본회의 전원 참석 "특검·GM 추경 약속 받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13 지방선거 출마 국회의원들의 사직 안건 처리를 앞둔 14일 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가 국회 본회의에 참석,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사진=임한별 기자
6.13 지방선거 출마 국회의원들의 사직 안건 처리를 앞둔 14일 조배숙 민주평화당 대표가 국회 본회의에 참석, 자리에 착석하고 있다./사진=임한별 기자
민주평화당이 6·13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국회의원 4명의 사직서를 처리하기 위한 국회 본회의에 전원 참석한다고 밝혔다.

장병완 평화당 원내대표는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 기자회견에서 "평화당은 이번 재보선이 실시되는 4개 지역구 주민들의 참정권 보장을 위해 사직서는 반드시 처리돼야 한다는 입장을 견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장 원내대표는 그러면서도 "드루킹 사건 특검 역시 증거가 계속 사라지고 있는 상황인 만큼 조건 없이 통과돼야 한다는 점을 주장했다"면서 "이런 문제에 대해 정당들의 의견이 합치되지 않아 사직서 처리를 하기 전 최대한 특검에 관한 여야 합의를 촉구하고 기다렸다"며 참석 결정이 늦어진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그러나 아직 여야의 합의점이 도출되지 않은 상태"라며 "사직서 처리 시한이 다 돼가는 상황에서 무작정 기다리기만 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장 원내대표는 이날 참석 과정에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에게 두 가지를 약속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최근 정부에서 발표한 군산지역의 경제위기 상황과 관련해서 발표한 한국GM(지엠) 대책에 실효성 있는 대책 누락된 점을 지적했다"며 "앞으로 처리할 추경안에 군산 시민이 납득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대책을 강구하고 반영하겠다는 약속을 받았다"고 말했다.

또  "특검법과 관련해 민주당 입장에서 추경안과 동시에 고려할 수밖에 없기 때문에 이달 21일 특검법과 추경 동시처리 약속을 받았다"며 "홍 원내대표의 진정성을 믿고 사직서 처리를 위해 본회의에 참석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7.43하락 26.9914:40 07/26
  • 코스닥 : 1047.15하락 8.3514:40 07/26
  • 원달러 : 1154.10상승 3.314:40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4:40 07/26
  • 금 : 72.25상승 0.8214:40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