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14㎏ 용량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트롬 건조기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가 21일 독자 개발한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로 국내 최대 14kg 건조용량과 차별화된 건조성능을 구현해낸 트롬 건조기 신제품을 공식 출시했다. / 사진=LG전자
LG전자가 21일 독자 개발한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로 국내 최대 14kg 건조용량과 차별화된 건조성능을 구현해낸 트롬 건조기 신제품을 공식 출시했다. / 사진=LG전자
LG전자는 21일 14㎏ 세탁물까지 한 번에 건조할 수 있는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트롬 건조기(모델명: RH14VH, RH14WH)를 출시했다.

신제품은 세탁물을 넣는 드럼의 부피가 국내에 출시된 건조기 가운데 가장 크다. 드럼의 부피가 큰 건조기는 용량이 커질수록 더 많은 내부 공간을 확보할 수 있어 건조성능을 높이는 데도 유리하다.

신제품은 대용량을 위한 특화코스가 가능하다. 이불코스는 두꺼울 겨울이불까지도 완벽하게 건조해준다. 또 이불, 베개 등을 털어주는 ‘침구털기’도 유용하다. ‘패딩리프레쉬’ 코스는 20분 만에 패딩의 볼륨감을 살려준다.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의 시험결과에 따르면 세탁물 5kg을 건조하는 경우 전기료는 ‘에너지모드’ 기준 117원이다. 스피드모드를 이용하면 57분 만에 건조가 끝난다. ‘살균코스’는 의류를 통해 인체로 옮길 수 있는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간균 등 유해세균들을 99.99% 없애준다.

트롬 건조기에만 있는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 기능은 건조기 사용시마다 강력한 물살이 콘덴서 부분을 자동으로 씻어주기 때문에 고객이 직접 콘덴서 부분을 청소할 필요가 없다.

스마트 타이머는 LG 세탁기의 무게감지 기술을 그대로 적용해 디스플레이에 표시되는 예상 건조시간의 정확도를 크게 높였다. 또 자주 사용하는 옵션과 날씨정보를 토대로 최적의 코스를 추천해주는 ‘스마트케어’도 장점이다.

스마트폰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운동복, 아웃도어발수, 리프레쉬 등 총 11개 ‘다운로드코스’를 사용할 수 있고 물비우기, 건조종료 등 제품의 상태를 알 수 있을 뿐 아니라 원격으로 제어하는 것도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옷에 묻어있던 먼지, 머리카락 등을 깨끗이 모아주는 ‘2중 안심필터’도 기본 탑재했다. 업계는 국내 건조기 시장이 올해 100만 대를 훌쩍 넘길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최근 건조기 시장이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지만 국내 건조기 보급률이 아직 10% 내외로 추정되는 점을 고려하면 향후의 성장 가능성이 크다. 신제품의 가격은 출하가 기준 179만~189만 원이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부사장)은 “업계 최고 수준의 핵심부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며 의류관리가전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6.08상승 21.1312:10 07/27
  • 코스닥 : 1050.47상승 2.8412:10 07/27
  • 원달러 : 1150.50하락 4.512:10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2:10 07/27
  • 금 : 71.59하락 0.6612:10 07/27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