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청 "부처님 오신날 맞아 전국서 특별경계근무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사진=뉴시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사진=뉴시스

소방청은 21~23일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전국 소방관서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

최근 5년간 전국 전통사찰 등에서 총 262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주요 원인은 부주의가 35.8%(94건), 전기적 요인이 27.1%(71건)로 가장 많았다.

소방청은 모든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을 동원해 전통사찰 등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각종 재난상황 관리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긴급대응체제로 전환해 근무한다.

또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와 전 직원 비상응소체계를 구축하고 화재(산불) 발생 시 소방차, 소방헬기 등 소방력을 적극 투입해 초기 대응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전통 사찰에 대해선 화기 취급 등 위험요인을 현장 확인해 사전제거하고 화재(산불) 예방 캠페인도 병행해 실시한다.

소방청 관계자는 "많은 인파가 전통사찰과 산을 찾아 연등행사와 촛불사용, 불교행사 등으로 인해 화재(산불) 위험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별경계근무 이유를 설명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