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말기 유통조사단 2020년까지 활동 연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방송통신위원회가 단말기 유통구조 개선법(단통법) 불법 행위 전담 조사 조직인 단말기 유통조사단의 활동 기간을 2020년까지로 연장된다. 단말기 유통조사단은 오는 5월 말 존속 기한이 만료되는 한시조직이다.

행정안전부와 방통위는 단말기 유통조사단의 존속기한을 2020년 5월31일까지로 2년 연장한다고 21일 밝혔다.

방통위는 국내 자급제 단말기 판매 비율이 낮고 대부분 단말기가 이동통신 서비스와 결합돼 판매되는 특수한 상황임을 고려할 때 이와 관련된 불공정행위 등을 규제하고 있는 단말기유통법 집행을 위한 전담조직의 존속 필요성이 있다고 배경을 말했다.

방통위 측은 “지난해 10월 지원금 상한제 폐지 이후에도 포화된 이동통신 시장에서 가입자 뺏기 등을 위한 지원금 공시 위반 유인이 남아 있다”며 “법 위반 행위가 더욱 지능화되고 다양해져 단속을 위한 조사단 운영의 필요성이 계속되고 있다는 점도 고려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정과제인 가계통신비 경감대책 추진과 고가 요금제 강요 문제 등도 꾸준히 지적되고 있는 상태라고 덧붙였다.

방통위는 이동통신 단말기 유통 시장의 불법행위에 대한 상시 감독이 가능해지고 단말기 국내·외 출고가 비교 공시 및 단말기 지원금 분리공시제 도입 등 가계통신비 경감대책 추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98.43하락 5.8113:05 05/16
  • 코스닥 : 856.15상승 3.0713:05 05/16
  • 원달러 : 1284.40상승 0.213:05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3:05 05/16
  • 금 : 1807.40하락 16.413:05 05/16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김은혜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 [머니S포토] 尹 대통령 "59.4조 추경, 소상공인 손실 온전히 보상할 것"
  • [머니S포토] 성평등 국회 실현 실천 결의안.. 국회 여가위 회의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