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집서 10대 무차별 폭행 주도한 20대 영장… "기분 나쁘게 쳐다봤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대 집단 폭행. /그래픽=뉴스1 방은영디자이너
10대 집단 폭행. /그래픽=뉴스1 방은영디자이너

광주 동부경찰서는 21일 술집에서 시비가 붙은 10대를 집단폭행한 혐의(공동상해)로 A씨(28)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B씨(25)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 4명은 지난달 15일 오전 2시30분 광주 동구 한 술집 주변 골목에서 C씨(19)의 얼굴 등을 주먹과 발로 무차별 폭행해 전치 2주의 부상을 입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 일행은 술집에서 술을 마시다가 옆좌석에 있던 C씨가 "시끄럽게 떠들고 기분 나쁘게 쳐다봤다"는 이유로 밖으로 끌고가 길 거리에서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4명의 피의자 중 특수상해 등 전과 7범으로 집행유예 중이며 범행을 주도한 A씨만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