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스, 남성복 디자이너 레이블 '우영미'와 손잡고 캡슐 컬렉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패션 브랜드 반스는 프리미엄 카테고리인 볼트 바이 반스(Vault by Vans)가 남성복 디자이너 레이블 ‘우영미(WOOYOUNGMI)’와 손잡고 풋웨어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2002년 디자이너 우영미에 의해 파리 컬렉션에 첫 데뷔한 WOOYOUNGMI는 2014년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케이티 정(Katie Chung)을 새롭게 임명하며 더욱 세계적인 남성복 브랜드로 성장했다. 


이번 컬렉션은 캐서린 하드윅의 영화 ‘독타운의 제왕들(Lord of Dogtown)’에서 영감을 받았다. 특히 스케이트보딩과 스트리트 아트가 긴밀하게 연결된 것에 흥미를 가졌고, WOOYOUNGMI의 세련되고 로맨틱한 세계와는 대조되는 스케이터들의 거칠고 자유분방한 라이프스타일을 디자인에 반영했다.


케이티정은 디자인 콘셉트를 더욱 확실히 전달하기 위해 서퍼와 스케이터들의 상징적인 실루엣인 ‘오리지널 클래식 슬립온 LX(OG Classic Slip-On LX)’을 선택했다. 이번 컬렉션의 중심이 되는 패턴이라 할 수 있는 페이즐리는 영화 속 스케이터들의 반다나에서 영감을 받은 것으로 핸드-드로잉으로 방식으로 표현해 신발과 패키지에 전반적으로 녹여냈다.


사이드-월(Sidewall)에 프린트된 'WOOYOUNGMI' 타이포그래피는 기존 브랜드에서 시도하지 않았던 방식으로, 스트리트 아트적인 요소를 WOOYOUNGMI만의 예술적인 시각으로 재해석해 표현했다. 스케이터들의 느긋한 태도가 신발 곳곳에 표현됐다면 이와 상반되는 WOOYOUNGMI의 섬세하고 세련된 느낌을 표현하기 위해 프리미엄 가죽 소재를 채택한 것이 특징이다.


반스 관계자는 "‘볼트 바이 반스’ 카테고리에서 선보이는 최초의 로컬 협업 프로젝트라 의미가 깊다"며 반스 x WOOYOUNGMI 풋웨어 캡슐 컬렉션은 6월 2일 국내 발매된다"고 전했다.

사진제공. 반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