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북미정상회담, 양측 CVID 의지 확인한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제2차 남북 정상회담 결과를 발표하는 모습. /사진=뉴스1 송원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7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제2차 남북 정상회담 결과를 발표하는 모습. /사진=뉴스1 송원영 기자
“북미 간 회담을 하고 실무협상을 한다는 것은 미국에서도 북한의 의지를 확인한 것이 아니냐고 말씀을 드리고 싶다.”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내외신 출입기자들을 대상으로 개최한 2차 남북정상회담 결과 발표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날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핵폐기(CVID)를 언급했는지 여부에 대한 질문을 받고 “북한의 비핵화 의지에 대해선 제가 거듭 말씀을 드렸었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북미 간에 회담을 하면 그 점에 대해선 상대의 의지를 확인한 후 회담이 가능하리라고 생각한다”며 “확인 과정에서 미흡한 점이 있었다면 실무협상 과정에서 다시 분명하게 확인하게 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논의된 내용들을 이미 미국 측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제가 하는 모든 노력은 한편으로는 남북관계를 개선시키기 위한 것이기도 하지만 또 다른 한편으로는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한 것”이라며 “저는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해 미국, 북한 양국과 긴밀히 소통하고 협의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