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마드리드 우승주역 호날두·베일, 동반 이적설 ‘급부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챔피언스리그에서 15골을 올리며 레알 마드리스 우승에 기여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우승 트로피를 올리는 모습. /사진= 유럽축구연맹(UEFA) 홈페이지 캡처
챔피언스리그에서 15골을 올리며 레알 마드리스 우승에 기여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우승 트로피를 올리는 모습. /사진= 유럽축구연맹(UEFA) 홈페이지 캡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연속 우승을 이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와 가레스 베일(29)이 이적 가능성을 시사해 팬들이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

호날두는 27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올림피스키 내셔널 스포츠 콤플렉스 경기장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17-18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90분 풀타임 활약해며 3-1 승리에 힘을 보탰다. 호날두는 경기에만 집중했고 올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15골을 터뜨리면서 레알 마드리드를 결승까지 이끌었다.

호날두는 경기 후 베인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며칠 안으로 내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겠다"고 입을 연 뒤 "레알 마드리드에서 경기를 했던 것은 매우 좋았다"고 밝혔다.

안테나3과의 인터뷰에서도 호날두는 "지금 당장 미래는 중요하지 않다. 며칠 동안은 우승의 기쁨을 즐기겠다"면서 "어떤 일이 벌어질지는 나중에 알면 된다"고 했다.

호날두는 아직 레알 마드리드와 3년의 계약 기간이 남아 있는 상황이지만 지난해 여름 나돌던 이적설이 다시 수면위로 급부상한 모양새다.

이날 결승전에서 2골을 터뜨리면서 우승의 1등 공신인 베일도 경기 후 "나는 매주 경기를 뛰고 싶지만 올 시즌에는 그렇지 못했다. 시즌 중반 부상으로 5~6주 뛰지 못했지만 지금은 문제 없다. 올 여름 에이전트와 미래에 대해 의논을 할 계획이다"고 말해 이적 가능성을 열어뒀다.

 

  • 0%
  • 0%
  • 코스피 : 3157.22하락 20.309:01 04/23
  • 코스닥 : 1020.12하락 5.5909:01 04/23
  • 원달러 : 1119.40상승 2.109:01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01 04/23
  • 금 : 62.25하락 1.4609:01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