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박형식 장동건, 슈트 스타일링 포인트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KBS 수목드라마 ‘슈츠(SUITS)’가 수목극 시청률 1위를 질주하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캐릭터별 개성을 살린 슈트 스타일링이 드라마의 또 다른 매력으로 꼽히며 남성들 사이 ‘슈트 스타일 교과서’로 불리고 있다.


로펌을 주 배경으로 하는 스타일리시 오피스물답게 스마트한 비즈니스맨 룩 스타일링을 엿볼 수 있다. 장동건이 로펌의 대표 엘리트 변호서로서 클래식하고 격식 있는 스타일을 통해 당당하고 냉철한 이미지를 표현한다면, 신입 변호사 역을 맡은 박형식은 활동적이고 자유분방한 성격의 캐릭터이기 때문에 특히 사회초년생들이 참고하기 좋은 오피스룩을 선보이고 있다.


최경서(장동건 분)와 차별화된 고연우(박형식 분)의 캐릭터를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방법은 슈트 스타일링에 변주를 주는 것이다. 주로 베스트(조끼)를 이너로 착용해 포멀한 슈트 룩의 정석을 보여주는 장동건과는 달리, 박형식은 베스트를 생략하고 재킷은 여미지 않은 채 걸쳐 보다 캐주얼한 느낌을 강조한다. 또한 슬림핏 재킷과 버튼다운 칼라 셔츠를 착용하고 폭이 좁은 넥타이로 포인트를 줌으로써 슈트 차림임에도 중후하거나 딱딱하지 않게 연출한다.


슈트라는 제약적인 패션에서 개성을 더할 수 있는 방법은 액세서리를 활용하는 것이다. 박형식은 극중 슈트에 백팩과 스니커즈를 착용해 신입사원의 젊은 감각과 패기 넘치는 에너지를 표현하며 진정 ‘스마트’한 비즈니스맨 룩을 완성시켰다. 특히 슈트와 백팩의 매치는 최근 근무복장 유연화에 맞춰 다양한 드라마와 정치권에도 자주 등장했을 정도로 트렌디한 스타일이다. 서류가방 대신 백팩을 메면 두 손을 자유롭게 쓸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한편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함’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슈츠 

 

  • 0%
  • 0%
  • 코스피 : 3286.10상승 9.9118:03 06/24
  • 코스닥 : 1012.62하락 3.8418:03 06/24
  • 원달러 : 1134.90하락 2.818:03 06/24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3 06/24
  • 금 : 73.73상승 0.318:03 06/24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