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1500억원 유상증자 결의… 자본금 5000억원으로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케이뱅크, 1500억원 유상증자 결의… 자본금 5000억원으로 확대
케이뱅크는 30일 이사회를 통해 15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의했다고 밝혔다.

보통주 2400만주, 전환주 600만주 등 3000만주를 주당 5000원에 발행한다. 주금 납입일인 7월12일 이후에 증자 결과가 최종 확정된다.

케이뱅크는 설립 당시 초기자본금에 대한 각 주주사별 보유 지분율에 따라 신주를 배정할 계획이다. 이번 증자를 통해 케이뱅크의 자본금은 5000억원으로 늘어난다.

케이뱅크의 증자는 지난해 4월 출범 이후 두번째다. 케이뱅크는 지난해 9월 1000억원 규모 유상증자 이후 지난해 말부터 추가 증자 계획을 밝혔지만 주주사간 이견으로 계속 난항을 겪었다.

케이뱅크 측은 "시장 상황 등을 감안해 고객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기존 상품 재정비 및 신규 상품 출시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3.17하락 34.7613:43 06/21
  • 코스닥 : 1010.53하락 5.3513:43 06/21
  • 원달러 : 1137.30상승 513:43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3:43 06/21
  • 금 : 70.98하락 1.3713:43 06/21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잠룡 정세균, 본격 주거사다리 정책 발표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최고위 들어서는 이준석 당대표
  • [머니S포토] 안철수 "윤석열 X파일 논란, 공작 정치 개시의 신호탄"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