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단말기 사지말고 빌려쓰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SK텔레콤
/사진제공=SK텔레콤

SK텔레콤이 스마트폰 렌탈 사업을 도입한다.

30일 SK텔레콤은 스마트폰 렌털케어 서비스인 ‘T렌탈’을 6월1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T렌탈은 스마트폰을 구매하는 대신 월 렌털료를 내고 빌려 쓰다가 24개월 뒤 기간이 만료되면 반납하는 구조다. 렌털 기간 중 중고폰의 잔금을 납부하면 반납하지 않고 기기를 소유할 수 있다.

SK텔레콤 측은 T렌탈의 가장 큰 장점으로 별도 이용료가 없고 중고폰 반납 시점이 아닌 개통 첫달부터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꼽는다.

도입 대상은 삼성전자 갤럭시S9, 애플 아이폰8, 아이폰X(텐)이며 앞으로 신규 스마트폰이 추가될 예정이다. 렌털 비용은 ▲갤럭시S9 64GB(기가바이트) 3만4872원 ▲아이폰8 64GB 3만1885원 ▲아이폰X 64GB 4만7746원이다. 스마트폰을 할부로 구입할 때보다 각각 7500원, 1만원, 1만2500원 저렴하다.

한편 스마트폰의 렌털료와 중고폰의 가치는 호주기업 맥쿼리가 산정한다. 맥쿼리는 호주 1위 통신사 텔스트라와 렌털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