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엘, "다 쓴 공병을 가져오면 화분으로 돌려드려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키엘이 다 쓴 키엘 공병을 가지고 매장에 방문하면 화분으로 재활용해 되돌려주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사진=키엘
/사진=키엘
버려지는 공병을 보다 가치 있게 사용하기 위한 #마이리틀가든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키엘 매장에서는 다 쓴 공병에 식물을 심어 화분으로 되돌려주고 도심 속 자연 보호에 함께하자는 메시지를 전한다.

또한 공병을 따로 가져오지 않은 고객들도 1천원 기부 시 화분을 증정 받을 수 있다.

키엘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인스타그램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키엘 공병 또는 화분 인증 사진을 #마이리틀가든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1000원의 기부금이 조성된다. 이렇게 모인 기부금은 비영리 단체 <생명의 숲>을 통해 도심 속 자연을 지키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공병 화분 증정 행사는 6월 1일부터 전국 59개 키엘 매장에 방문하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