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층 아파트서 떨어진 유리병, 차량 파손… 경찰 수사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파트서 유리병 던져 차량 파손. 사진은 해당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붙인 신고 협조 공고문. /사진=뉴시스(독자제공)
아파트서 유리병 던져 차량 파손. 사진은 해당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붙인 신고 협조 공고문. /사진=뉴시스(독자제공)

광주 한 아파트에서 떨어진 유리병에 주차 차량이 파손돼 경찰과 입주민들이 병을 떨어뜨린 사람을 수색 중이다. 

5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오전 5시 광주 북구 일곡동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 주차된 승용차 앞 유리가 깨져 있는 것을 차주 A씨(59·여)가 발견했다. 

A씨는 차량 주변에 깨진 주스병(180㎖) 조각들이 있는 것을 보고 경찰과 관리사무소에 신고했다. 

경찰은 누군가 20층 규모인 이 아파트 베란다나 창문 등을 통해 유리병을 던진 것으로 판단, 수사를 진행 중이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식 결과 유리병이 잘게 깨진 탓에 지문을 확보하지 못했으며, 경찰은 아파트 CCTV와 블랙박스에서도 용의자 흔적을 발견하지 못했다.  

아파트 관리사무소는 '신고 바랍니다'라는 제목의 공고문을 붙이고 협조를 당부하고 있다. 

경찰은 탐문 수사를 이어간 후에도 상세한 증거나 단서가 나오지 않을 경우 사건을 내사 종결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달 5일에도 광주 북구 두암동 모 아파트에서 높이 60㎝크기 철제 나무 트리가 1층으로 떨어져 주차 차량이 파손된 바 있다. 

경찰 관계자는 "고층서 물건을 던지는 행위는 큰 인명·재산 피해를 초래할 수 있다"며 "시민의식과 체계적인 교육, 시설물 관리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