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 MBC부지 개발 본격화… 신영 컨소시엄, 토지매매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옛 여의도 MBC 부지. /사진=김창성 기자
옛 여의도 MBC 부지. /사진=김창성 기자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의 노른자위 땅으로 불리는 옛 문화방송(MBC) 부지 복합개발 사업이 본격화된다.

7일 신영에 따르면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여의도엠비씨부지복합개발피에프브이와 여의도 MBC 부지를 6010억원에 매매한다는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여의도MBC부지복합개발PFV는 지난 5월 NH투자증권-GS건설-신영 컨소시엄이 여의도 MBC 부지개발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만든 프로젝트금융투자회사다.

신영 컨소시엄은 지난해 6월 여의도 MBC 부지 개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으며 이번 계약은 MBC와 사전 협의를 거쳐 최종 합의했다.

한편 여의도 MBC 부지 복합개발 사업은 1만7795㎡에 달하는 부지에 오피스와 오피스텔, 상업시설, 아파트를 짓는 프로젝트다. 사업은 내년 상반기에 착공해 2022년 하반기 준공될 예정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