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외벽 작업 중 고압전선에 감전돼 숨진 50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전사고가 발생한 부산 동래구 온천동 신축 오피스텔 8층 외벽과 맞닿아 있는 고압 수전설비. /사진=뉴스1 (부산지방경찰청 제공)
안전사고가 발생한 부산 동래구 온천동 신축 오피스텔 8층 외벽과 맞닿아 있는 고압 수전설비. /사진=뉴스1 (부산지방경찰청 제공)

부산의 한 오피스텔 신축현장에서 외벽 작업을 하던 근로자 A씨(52)가 고압전선에 감전돼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7일 동래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0층짜리 신축 오피스텔 8층 외벽에서 비계 해체작업을 하다 옆 건물 옥상에 설치된 고압수전설비(2만2000볼트)를 파이프로 건드리면서 감전돼 쓰러졌다.

A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사망했다.  

한편 경찰은 고압 전선에 감전돼 숨졌다는 검안의 소견과 현장 목격자들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 중이다.
 

  • 0%
  • 0%
  • 코스피 : 3204.89하락 44.4113:30 05/11
  • 코스닥 : 976.23하락 16.5713:30 05/11
  • 원달러 : 1119.30상승 5.513:30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3:30 05/11
  • 금 : 66.74상승 0.8413:30 05/11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윤호중 "촛불정부 국민기대에 다소 부족…남은 1년 새로 시작"
  • [머니S포토] 대구·광주 의원들,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기자회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