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부망천' 정태옥 인천 비하, 추미애 "탈당쇼 그만, 의원직 사퇴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부망천. 정태옥 인천 비하. 사진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이부망천. 정태옥 인천 비하. 사진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부망천' 막말로 자유한국당을 자진 탈당한 정태옥 의원을 겨냥해 "의원직을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진주을 정당선거사무소에서 개최된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정 의원의 '이부망천'(이혼하면 부천 가고 망하면 인천 간다) 발언에 대해 "인천과 부천 시민에 대한 집단 매도이자 지역민에 대한 명예훼손을 한 용납할 수 없는 막말"이라고 비판했다.

추 대표는 "어제 황급히 (정 의원이) 탈당 쇼를 했지만 인천, 부천 시민에게는 큰 상처를 남겼다"며 "한국당은 분명히 책임져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지방선거 앞두고 제대로 된 지방분권을 통해 잘사는 대한민국 만들어달라는 바람으로 투표를 하는 분들께 사죄를 제대로 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정태옥 의원은 지난 7일 한 방송에 출연해 "인천은 제대로 안된 직업을 갖고 오는 사람이 모이는 곳", "서울에 살던 사람이 양천구, 목동에서 잘 살다가 이혼하면 부천 정도로 간다", "부천에 갔다가 살기 어려워지면 인천 중구, 남구 쪽으로 간다"는 이른바 ‘이부망천’ 발언으로 논란을 자초해다.

이후에도 비난이 수그러들지 않자 정 의원은 지난 10일 자유한국당에 탈당계를 제출하고 당을 나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