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유일 목표는 CVID… 北 비핵화시 체제보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1일 싱가포르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 사진=뉴시스·AP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1일 싱가포르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 사진=뉴시스·AP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북미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 “미국의 유일한 목표는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비핵화(CVID)”라고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싱가포르 JW 메리어트 호텔에서 백악관 출입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브리핑에서 “북한이 비핵화를 하면 체제안전을 보장하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북한 비핵화와 관련해선 “양국이 서로 원하는 검증이 가능할 것”이라며 “내일 합의문에 서명할 수 있게 된다면 싱가포르에서 역사적인 변화를 맞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또한 "북한의 비핵화 의지가 보인다”며 “이번 북미정상회담에서 그 같은 진심이 확인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의 정책에는 변화가 없다”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체제)안전 우려를 이해한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이번 정상회담에서 북한 핵문제와 화학무기에 대해서도 다룰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감과 긍정적 태도, 진정한 진전이 있을 것이라는 생각을 갖고 회담에 임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폼페이오 장관은 주한미군 철수문제도 논의되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 자리에선 언급하지 않겠다”고 선을 그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