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월드컵] 아쉬운 PK 실점… 스웨덴은 강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18일 오후(현지시간)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에서 후반 20분 스웨덴 그란비스트에게 페널티킥 골을 허용하고 있다. /사진=뉴스1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18일 오후(현지시간) 러시아 니즈니 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 대한민국과 스웨덴의 경기에서 후반 20분 스웨덴 그란비스트에게 페널티킥 골을 허용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대표팀이 아쉽게 스웨덴에 0-1로 패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8일(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서 스웨덴에 0-1로 졌다.

손흥민은 4-4-3 전술의 측면 공격수로 출전했다. 최전방에 장신 김신욱이 원톱 공격수로 출전했고 손흥민은 측면과 중앙을 돌파하면서 공격 기회를 노렸다. 또 적극적으로 수비가담을 하는 역할도 맡았다. 스웨덴이 상대적으로 한국에 비해 스피드가 떨어지기 때문에 손흥민은 황희찬과 함께 섀도 스트라이커처럼 활발하게 움직여야 했다.

18일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후반 20분 한국대표팀이 페널티킥을 내주며 실점했다.

후반 17분 스웨덴은 한국의 골 문 앞에서 김민우가 파울을 범했다며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다. 필드에 있던 주심은 경기 진행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비디오 판독 결과는 달랐다. 김민우의 파울을 인정하는 결과가 나오면서 스웨덴은 페널티킥을 따냈다. 안드레아스 그란크비스트가 키커로 나서 침착하게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스웨덴은 1점차 리드를 따냈다,

손흥민은 전반 34분 상대 볼을 뺏어낸 뒤 폭발적인 스피드로 스웨덴 진영까지 파고 들었다. 다만 후방에서 따라오던 황희찬에게 볼을 연결했지만 스웨덴 수비에 걸렸다.

비록 공격이 성공적으로 끝나지는 않았지만 손흥민의 장점이 완벽하게 드러난 모습이었다. 스웨덴 수비는 손흥민의 돌파에 신경을 쓸 수밖에 없었다. 결국 이대로 경기는 0-1로 종료됐고 한국은 멕시코와 스웨덴(이상 승점 3)에 이어 독일과 함께 공동 3위에 처졌다. 16강행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강호인 멕시코, 독일전서 큰 부담감을 안고 싸우게 됐다.
 

강산
강산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17상승 28.6214:51 01/21
  • 코스닥 : 978.11상승 0.4514:51 01/21
  • 원달러 : 1098.80하락 1.514:51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4:51 01/21
  • 금 : 56.24상승 1.0514:51 01/21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대책위와 포옹하는 우원식 의원
  • [머니S포토] 주호영 "방심위원장에 정연주 검토한다면 즉각 철회하라"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