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제동, "정은채 기다렸는데 실망"…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제동 정은채.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라디오스타 제공
김제동 정은채.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라디오스타 제공

방송인 김제동이 정은채에 대한 애정을 공개적으로 드러냈다. 오늘(20일)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보이는 라디오스타' 특집으로 DJ 4인방 지석진, 김제동, 양요섭, 정승환이 출연한다.

화려한 입담을 자랑하는 김제동은 이번이 '라디오스타' 첫 출연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샀다. 이날 김제동은 녹화 중 이번 방송이 ‘신입 DJ’ 특집인 줄 알고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는데, 배우 정은채 대신 지석진이 앉아 있는 것에 실망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제동은 최근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의 DJ로 나서 아침 7시부터 2시간 동안 청취자들을 만나고 있으며 배우 정은채는 MBC 라디오 DJ로 잠시 활동했다.

특히 김제동은 자신의 개인기 도구로 쌍절곤이 등장하자 “이걸 왜 남자 7명 앞에서 돌려야 되냐고”라며 볼멘소리를 하면서도 현란하고 고급진 쌍절곤 기술을 유감없이 발휘해 모두를 웃게 했다.

결국 김제동은 MC들의 주선으로 정은채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며 쌍절곤을 돌렸고 쿵후까지 시연해 극찬을 듣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결혼을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는 김제동의 모습을 만날 수 있어 주목된다. 김제동은 자신의 이상형을 공개하기도 했는데, 이를 옆에서 지켜본 지석진은 ‘이런 얘기 처음 들어’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또한 MC 4명과 지석진까지 5명의 절친들로 인해 탈탈 털린 김제동은 “누나 5명이 앉아 있는 거 같아”라며 허탈한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과연 모두가 놀란 김제동의 특급 쌍절곤 기술은 어떨지, 배우 정은채의 망부석으로 변신한 김제동의 모습은 이날 밤 11시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5:32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5:32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5:32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5:32 01/21
  • 금 : 56.24상승 1.0515:32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