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지석진, 유재석의 '빅시크릿' 최초 공개...무엇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지석진이 유재석의 빅 시크릿(?)을 누설하는 모습으로 큰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MBC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6월 20일 방송은 ‘보이는 라디오스타’ 특집으로 각각 코디-똥디-양디-숲디로 불리는 라디오 DJ 4인방 지석진, 김제동, 양요섭, 정승환이 출연해 만렙 입담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지석진은 녹화 초반부터 게스트 첫 자리에 착석한 것만으로 들뜬 모습을 보여 큰 웃음을 자아냈고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입담을 가동시켰다.


제작진에 따르면 당시 지석진은 제 2의 신혼을 맞이한 사실을 공개했는데 결혼생활 베테랑 답게 스스로 체득한 반성문과 각서의 차이점을 공개해 MC들을 박장대소하게 했다. 그는 반성문과 각서의 주요 포인트를 딱딱 짚은 것은 물론, 팁까지 전수하며 결혼생활의 노하우를 밝혀 모두를 웃게 했다고.


거침없던 지석진은 유재석의 얘기가 나오자 극히 조심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자칭 유재석 전문가인 그에게 MC들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질문 공세를 했고, 지석진은 결국 제대로 낚여 “나만큼 알아?”라고 발끈한 뒤 유재석의 빅 시크릿을 공개했다.


말을 하지 않으려다 오히려 비밀을 털려 낭패를 겪은 지석진은 “최초 공개야?”라며 놀라는 동시에 깔끔하게 해당 비밀을 정리해주는 모습으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그런가하면 지석진은 빌보드 차트를 석권한 BTS(방탄소년단)의 진과 휴대전화 메신저로 주고받은 대화 내용까지 탈탈 털려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기도 하다.


특히 이번 방송은 라디오 DJ들이 한데 모인 만큼 쉴 틈 없는 오디오와 풍성한 개인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석진을 비롯한 김제동, 양요섭, 정승환과 함께하는 라디오 제작진들의 줄 잇는 폭로가 더해졌는데, 김제동이 라디오가 끝난 뒤에도 집에 가지 않는 특별한 이야기까지 모두 공개돼 큰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23:59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23:59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23:5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23:59 01/26
  • 금 : 55.32하락 0.0923:59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