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오영주 "악플 거둬주길, 외롭지 않고 든든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영주 악플. /사진=오영주 인스타그램
오영주 악플. /사진=오영주 인스타그램

종합편성채널 채널A '하트시그널2'에서 화제를 모은 오영주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오영주는 오늘(20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끝날 것 같지 않던 '하트시그널'이 정말 끝났네요. 마지막 방송을 보고 나서 이제 정말 끝났다는 생각에 먹먹하고 뭉클하더라고요"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남겼다.

그녀는 "3개월이라는 기간 동안 함께 웃어주시고 슬퍼해주셔서 외롭지 않고 든든했어요"라면서 "그동안 부족한 저를 많이 응원해주시고 큰 사랑 주셔서 글로는 다 표현 못 할 만큼 너무 감사드립니다. 큰 힘이 되었고, 정말 행복했어요"고 밝혔다.

이어 "다들 이제 너무 맘 아파하지 마세요!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고, 또 그 위치에서 힘들어한 저희 출연자들에 대한 악플은 부디 거두어주세요. 정중히 부탁드립니다"고 덧붙였다.

오영주는 "함께한 우리 출연자들 모두 정말 수고했어"라며 "마지막으로 약 7개월간, 힘들 때마다 함께 속상해주고 곁에서 지켜주던 내 사람들 고맙고 사랑해"라면서 '하트시그널2'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오영주는 지난 15일 종영한 '하트시그널2'에서 김현우와 러브라인을 그리면서 방송 중 시청자들 사이에서 큰 화제의 인물이었다.

앞서 지난 15일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2' 마지막회가 방송된 뒤 남자출연자 김현우가 누리꾼들의 집중 공격을 받았다. 방송에서 김현우가 여러 차례 오영주에게 마음이 있다는 호감 표시를 하고 임현주에 선을 그어 왔으나, 마지막 여행에서 느낀 설렘을 따라 임현주를 최종 선택하자 이에 대한 실망과 비판이 교차했다. 이날 김현우와 임현주가 서로를 최종 선택해 커플이 됐고, 오영주는 끝까지 자신의 마음을 따라 김현우를 선택했다.

한편, 2016년 UCLA를 졸업한 후 유명 외국계 회사 마케터로 일하고 있는 오영주는 '하트시그널 시즌2'로 큰 사랑을 받았다. 오영주는 인기에 힘입어 화장품 브랜드와 음료 브랜드 광고모델로 발탁됐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5:32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5:32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5:32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5:32 01/20
  • 금 : 55.19상승 115:32 01/20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文정부 3개부처 개각…문체부 박양우 후임 '황희' 재선 의원 내정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비은행권 대상 외화유동성 모니터링 지표 도입"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