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인터넷면세점, 유아용품 매출 급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라인터넷면세점, 유아용품 매출 급성장
신라면세점이 올 1월부터 이달 19일까지 신라인터넷면세점에서 유아용품 매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90%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유아용품 인기에 힘입어 신라인터넷면세점에 입점한 유아용품 브랜드 수도 2015년 9개에서 현재 53개로 확대됐다.

이 중 에그·애기바당·지오필로우·수아베라망·킨더팜·키난빌·두잇 등 7개 브랜드는 신라인터넷면세점에서만 판매 중이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유아용품은 에르고베이비·플랩잭·마뉴엘라·밤부베베·밍크엘레팡·애기바당 등이다.

에르고베이비는 글로벌 1위 아기띠브랜드로 새로 출시한 상품들이 발빠르게 입점되면서 매출이 증가하고 있으며 플랩잭과 마뉴엘라는 중국고객의 수요가 늘면서 올 1월부터 이달 19일까지 지난해 동기 대비 중국몰 내 매출이 각각 220%, 290%까지 급증했다.

밤부베베는 프리미엄 유기농브랜드로 SNS에서 인기를 끌면서 매출이 증가하고 있으며 밍크엘레팡은 ‘킹엘리 오가닉 출산세트’ 등 주력상품이 선물용으로 각광받으면서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

아름다운 제주 색채와 여유를 담은 브랜드로 알려진 애기바당은 지난 4월 신라인터넷면세점에서 단독 입점해 론칭 초기 10일 대비 최근 10일 매출이 210%나 증가했다.

최근 들어서는 플랩잭·마뉴엘라·엘로디디테일·에르고베이비·스테판조셉브랜드도 중국에서 인기가 높아지면서 중국인 매출도 급증하고 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유아용품은 태교여행으로 불리는 베이비문이나 아이를 동반한 휴양여행이 늘어나면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해왔다”며 “인터넷면세점에 입점한 유아용품 대부분이 중소중견브랜드인 만큼 판로개척에 도움이 되도록 입점브랜드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인터넷면세점은 유아용품브랜드 중 일부 품목을 최대 30%까지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 중이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보합 018:03 01/22
  • 두바이유 : 보합 018:03 01/22
  • 금 : 0.00보합 0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