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택시기사 영상, 10대 승객에 성희롱… "몇번 해봤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이미지투데이

대구의 한 택시기사가 10대 여성 승객에게 성희롱을 한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8일 페이스북 페이지 ‘대구를 깐다, 대구 대나무숲’ 계정에는 택시 안에서 성희롱을 당했다는 제보와 함께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영상은 전날(17일) 택시에 탑승했던 여성 승객 A양(16)이 촬영한 것이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택시기사는 A양에게 “내가 몇 살 같아 보이느냐”고 묻더니 성관계 이야기를 꺼냈다. 

택시기사는 “네 발 달린 짐승 중 성관계를 가장 빨리하는 게 뭔지 아냐”, “자꾸 하다보면 경험이 생겨 시간도 오래 가고 재밌다”, “혼자 살아라. ‘엔조이’가 무슨 뜻인지 아느냐. 성관계 하는 거다. 요즘 젊은이들은 ‘×××’라고 하지 않냐” 등 노골적인 성희롱 발언을 이어갔다. 

A씨는 “기사분께서 성관계 얘기를 꺼내시더니 몇 분 뒤 저보고 ‘처녀막이 있냐’고 물어봤다”면서 “너무 놀라고 무서워서 대답도 못 하고 가만히 있었는데 ‘남자하고 관계 몇 번 해봤냐’면서 계속 물어봤다”고 밝혔다. 

이어 “너무 무서운데 달리는 차 안이라서 안 내려주실까봐 내려달라는 말도 못 했다”면서 “음성녹음을 하려고 했는데 소리가 나서 못 하고 한참 뒤에 영상을 찍었다”고 설명했다. 

A씨는 목적지에 도착할 때까지 20여분 간 이 같은 발언을 들었다. 이후 택시에서 내린 뒤 해당 택시기사를 경찰에 신고했다. 

그는 “처음에는 무서워서 신고 안 하려고 했는데 또 이런 이야기를 듣는 승객이 있으면 안 되니까 신고했다”면서 “2차 피해자가 생기지 않았으면 좋겠다. 다들 조심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23:59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23:59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23:59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23:59 04/09
  • 금 : 60.94하락 0.323:59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