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중국 심천에서 전 직원 워크숍 개최…"돈하고 바꿀 수 없는 경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평생교육 기업 휴넷이 7월 4일부터 7일까지 3박 4일간 중국 심천과 홍콩에서 중장기 비전 수립을 위한 전 직원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는 전 직원 260여 명이 참석했다.
/사진=휴넷
/사진=휴넷
2014년부터 시작된 휴넷의 전 직원 해외 워크숍은 중국 북경, 중국 상해, 일본 도쿄, 중국 시안에 이어 올해가 다섯번째다. 휴넷은 2012년 중국 사업을 시작한 후, ‘세계 1등 교육 기업’의 비전 공유를 위해 매년 해외에서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일정은 사흘동안 중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우는 심천에서 화웨이, 텐센트 등의 혁신 기업 탐방 후 인근 도시 홍콩을 둘러보고, 하루는 회사의 중장기 비전 및 계획을 공유하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조영탁 대표는 “전 직원이 해외에서 회사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고, 함께 한 경험은 워크숍에 들어간 비용과는 비교할 수 없는 무형의 가치가 될 것이다. 국내 1등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교육 회사로 거듭나, 미국에서 워크숍 하는 날을 기대한다.”며 워크숍의 의의를 전했다.

한편 2012년부터 중국사업을 시작한 휴넷은 한국 기업 및 글로벌 기업들의 중국 현지 직원 교육을 책임지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