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간 31조 드는 4대강, 홍수예방 효과는 0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환경운동연합이 4대강에서 퍼온 온 녹조물. /사진=뉴시스 DB
환경운동연합이 4대강에서 퍼온 온 녹조물. /사진=뉴시스 DB
4대강 사업 여파로 50년간 들어가는 비용은 31조원인데 반해 총 편익은 6조6000억여원에 불과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5일 감사원에 따르면 전날 발표한 ‘4대강 살리기 사업 추진실태 점검 및 성과분석’ 결과 50년 뒤인 2062년까지 4대강 사업에 따른 비용 대비 편익 비율(B.C)은 0.21이다.

통상 B.C가 1이 넘으면 해당 사업이 경제성을 갖춘 것으로 판단한다. 사업으로 인한 편익이 예상 비용보다 높기 때문.

총 편익은 6개 항목을 조사했는데 구체적으로 ▲홍수피해 예방 0원 ▲수질개선 2363억원 ▲이수 1조486억원 ▲친수 3조5247억원 ▲수력발전·골재판매 1조8155억원이다.

특히 홍수의 경우 이명박 정부 당시 4대강 사업에서 목표로 내세우며 홍보했던 ‘홍수피해 예방’ 효과와는 전혀 상반된 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6.01하락 27.4814:15 03/05
  • 코스닥 : 918.17하락 8.0314:15 03/05
  • 원달러 : 1127.30상승 2.214:15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4:15 03/05
  • 금 : 63.11상승 1.6714:15 03/05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이낙연 "윤석열 사퇴, 상식적이지 않은 뜬금없는 처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오세훈-박형준 시장 후보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