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가자지구 대규모 공습… 10대 2명 사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AP·뉴시스
/사진=AP·뉴시스
이스라엘군이 14일 가자지구의 하마스 군사시설 등에 3차례 공습을 감행했다.

현지 언론과 가자의 치안소식통 등에 따르면 이번 공격으로 공원에 있던 팔레스타인 10대 소년 2명이 숨졌다.

공습은 가자 남부의 이스라엘 접경지 라파에서 이스라엘군에 수류탄을 던진 데 대한 보복이기도 하다고 언론은 전했다.

가자지구에서는 지난 13일 분리장벽 인근에서 팔레스타인 수천명이 반이스라엘 시위를 격렬하게 벌였다. 이 시위는 3월부터 매주 금요일에 열리고 있으며 이스라엘군의 실탄을 사용한 강경진압으로 137명이 목숨을 잃고 1만6000명 이상이 부상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5:32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5:32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5:32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32 03/08
  • 금 : 66.37상승 3.2615:32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