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아우디·포르쉐 746대 리콜… 브레이크 불량·화재위험 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MW X3 /사진=BMW 제공
BMW X3 /사진=BMW 제공

국토교통부는 BMW, 아우디, 포르쉐, 모토로싸 등 4개 업체에서 수입·판매한 자동차 총 10개 차종 746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한다고 19일 밝혔다.

BMW코리아의 BMW X3 x드라이브 20d 등 2개 차종 468대는 브레이크오일 주입 공정 불량으로 평상시보다 더 강하게 브레이크 페달을 밟아야 원하는 만큼의 제동력을 얻을 수 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A4 40(2.0) TFSI 콰트로 등 5개 차종 161대는 보조 냉각수 펌프가 과열돼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포르쉐코리아의 911 GT3 RS 54대는 조향 시 앞바퀴가 장착된 차체 휠 하우징 라이너와의 간격이 적정하지 않아 차체와 앞바퀴 사이에 불규칙한 접촉이 발생하고 이로 인해 앞바퀴가 파손돼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모토로싸의 두카티 슈퍼스포츠 S 등 2개 이륜차 63대는 연료탱크 및 에어박스 드레인 호스와 배기관과의 접촉에 의해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

해당차종은 각 업체의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받을 수 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96상승 16.4109:05 01/21
  • 코스닥 : 981.26상승 3.609:05 01/21
  • 원달러 : 1098.10하락 2.209:05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09:05 01/21
  • 금 : 56.24상승 1.0509:05 01/21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