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장관 “신안산선, 이변 없으면 내년 말 착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사진=뉴스1 안은나 기자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사진=뉴스1 안은나 기자
수도권 서·남부 지역 주민의 최대 숙원사업인 신안산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이 내년 말 착공될 전망이다. 그동안 착공 시기를 두고 업계와 전문가들의 설왕설래가 이어졌지만 국토교통부 수장인 김현미 장관의 입에서 구체적인 착공 시기가 언급되며 기대감을 높였다.

김 장관은 지난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함진규 자유한국당 의원의 신안산선 착공 시기에 대한 질문에 “이변이 없으면 내년 말 착공한다”고 말했다.

함 의원이 “연내 착공이 힘드냐”고 묻자 김 장관은 “설계도 해야 하고 환경영향 평가도 해야한다”고 답했다.

이에 함 의원이 “설계는 이미 끝나지 않았냐”고 묻자 김 장관은 “기본 계획 등 실시설계에 따라 다르다”고 말했다.

한편 신안산선은 안산-광명-서울 여의도 구간과 화성 송산차량기지-시흥시청-광명구간을 연결하는 총 43.6㎞ 길이 복선 전철이다. 현재 국토부는 신안산선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이르면 11월 실시협약을 체결할 방침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12.30상승 7.1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