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세대 10나노급 모바일 D램 제품군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GB LPDDR4X D램 패키지. /사진=삼성전자
8GB LPDDR4X D램 패키지.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업계 최초로 2세대 10나노급(1y) 공정을 적용한 16기가비트(Gb) 모바일 D램 양산에 돌입한다. 관련 공정을 적용한 모바일 D램 제품군도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2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2세대 10나노급 8Gb DDR4 서버 D램을 양산한 지 8개월 만에 16Gb LPDDR4X 모바일 D램을 양산한다.

삼성전자는 2세대 10나노급 공정을 적용한 D램 제품군 비중을 70%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실제로 삼성전자는 이달부터 평택캠퍼스에서 D램 생산을 시작해 안정적인 공급이 가능한 상태다.

2세대 10나노급 16Gb LPDDR4X D램은 기존 20나노급(2y) 4Gb LPDDR3 모바일 D램보다 속도와 생산성이 2배 향상됐다. 플래그십 스마트폰에 탑재된 1세대 10나노급(1x) 16Gb LPDDR4X와 동작속도는 같지만 소비전력량이 10% 절감된다.

특히 16Gb 칩 4개가 탑재된 8GB(기가바이트) D램 패키지는 초당 34.1GB의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다. 1세대 대비 패키지 두께가 20% 이상 얇아 모바일 기기를 슬림하게 제작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10나노급 8GB 모바일 D램 사업 영역을 기존 플래그십 모바일 시장에서 하이엔드시장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전세원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마케팅팀 전세원 전무는 "2세대 10나노급 모바일 D램 양산으로 차세대 모바일기기의 D램 용량 증대에 적극 대응하게 됐다"며 "앞으로 프리미엄 D램 라인업을 확대해 메모리 시장 트렌드를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