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측 "안종범에 인사청탁? 다 해명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공동대표./사진=임한별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공동대표./사진=임한별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공동대표 측은 27일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에게 인사청탁을 했다는 방송과 관련 "지난 대선 때 다 해명했던 내용"이라고 밝혔다.

뉴스1은 이날 유 전 대표 측이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가 제기한 의혹에 대해 "유 전 대표가 대선 주자였기 때문에 방송을 띄우기 위해 가장 앞면에 깔고 그 다음에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을 내보내고 나머지 의원들을 쭉 풀었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유 전 대표 측은 "(이 내용은) 지난해 5월 한 언론에서 이미 보도한 것이다. 유 전 대표는 그쪽(안 전 수석)에서 대답도 잘 안 해줬고 실제로 인사가 된 사람이 하나도 없다고 해명했다"며 "법적인 문제가 있으면 조사하면 될 일인데 대선 직전 검찰에서 이를 터뜨리는 것은 대선 후보 흠집내기가 아니냐고 지적했었다"고 강조했다.

특히 그는 "방송을 보면 알겠지만 결국 인사청탁 문제는 대한민국 정치인이라면 피해 갈 수 없는 문제이고 패널이었던 정두언 전 의원도 얘기했듯이 청와대에 집중된 인사시스템이 문제고 정치자금법이 문제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금도 각 의원실에는 각종 민원이 쏟아질 것"이라며 "형식적으로라도 민원을 들어주는 척해야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 전 대표는 지난해 5월 자신의 인사청탁 의혹과 관련 "청와대가 워낙 그런(인사) 부분에 내정을 많이 하기 때문에 내정한 사람이 있는지 알아봤을 뿐"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2595.47하락 30.5114:07 05/19
  • 코스닥 : 866.35하락 5.2214:07 05/19
  • 원달러 : 1273.80상승 7.214:07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4:07 05/19
  • 금 : 1815.90하락 2.314:07 05/19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인천 보선 출마 '이재명' GM노조 만나, 고용안정 정책협약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