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정비품질 개선 위해 ‘해외 컨설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아시아나항공
/사진=아시아나항공

항공기 결함에 따른 정비 문제 등으로 최근 국제선 연쇄 지연사태를 겪은 아시아나항공이 외부기관에 정비체계 컨설팅을 요청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정비품질과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안전품질 컨설팅을 받기로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 3일 아시아나항공은 미국의 안전품질 전문 컨설팅 업체인 PRISM(Professional Resources In System Management)사와 컨설팅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PRISM사는 항공사 조직 및 시스템 전문가 2명과 정비품질진단 전문가 2명으로 팀을 구성해서 8월 한달간 ▲정비 조직 ▲인력 운영 ▲매뉴얼 체계 및 정비 절차 등을 검토 및 분석한다. 9월 초에는 현장 진단도 실시한다. PRISM사는 조사결과를 토대로 이르면 9월 중 아시아나항공에 개선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야마무라 아키요시 아시아나항공 안전보안실장(부사장)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외부 전문기관으로부터 정비시스템 전반에 대한 자문을 받아 안전과 품질의 신뢰성을 재구축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18:01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18:01 05/12
  • 원달러 : 1124.70상승 5.118:01 05/12
  • 두바이유 : 68.55상승 0.2318:01 05/12
  • 금 : 65.54하락 1.218:01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