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시장 ‘가짜정보’ 주의보… 시세 조작 세력만 수십곳

 
 
기사공유
/사진=머니투데이 임종철 디자이너

가상화폐시장에 ‘가짜 정보’ 주의보가 내려졌다. 트위터에서 가상화폐 관련 가짜 뉴스를 자동으로 생성해 퍼뜨리는 ‘스캠봇’이 1만5000여개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7일(현지시간) 가상화폐 전문매체 코인 텔레그라프에 따르면 최근 트위터에서 가상화폐 관련 스캠봇 네트워크가 최고 1만5000여개 이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캠봇을 통해 가상화폐 가격을 조작하는 세력도 수십곳에 달한다는 게 이 매체의 주장이다.

스캠봇은 트위터 사용자의 ‘리트윗’, ‘좋아요’를 정보신뢰 수준의 지표로 삼고 관련 정보를 생성한 것으로 파악된다.

가상화폐시장에서 스캠 문제는 꾸준히 제기됐다. 일례로 올해 엘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를 사칭한 트위터 계정이 다수 발견됐으며 이 계정은 특정 주소로 가상화폐 입금을 유도하는 형태를 지닌다. 또 비탈릭 부테린 이더리움 개발사를 사칭해 허위정보를 퍼뜨리는 수법으로 시세차익을 노리는 경우도 발견됐다.

가상화폐 가격과 관련해서도 신뢰성 문제가 대두되는 양상이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최근 가상화폐 시세조작 그룹은 수십여개에 달하며 이들은 지난 6개월간 8억2500만달러(약 9294억원)에 달하는 거래를 유도한 것으로 조사됐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3.76하락 18.1218:01 07/16
  • 코스닥 : 775.07하락 6.2218:01 07/16
  • 원달러 : 1205.60상승 5.118:01 07/16
  • 두바이유 : 43.79상승 0.8918:01 07/16
  • 금 : 44.18상승 1.418:01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