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오늘(8일) 전당대회 출마 선언… 11명의 혈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학규 바른미래당 상임고문. /사진=임한별 기자
손학규 바른미래당 상임고문. /사진=임한별 기자
바른미래당 차기 당권 유력 주자로 거론되던 손학규 전 상임고문이 오늘(8일) 9·2 당대표 및 최고위원 선출대회(전당대회)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손 고문 측 관계자는 이날 뉴스1과의 통화에서 "손 고문이 오전 10시반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할 것"이라며 이렇게 밝혔다.

당내에선 가장 먼저 출마를 선언한 장성민 전 의원을 비롯해 현역 의원인 하태경·정운천 의원, 김영환 전 의원, 이수봉 전 인천시당위원장, 장성철 전 제주도당위원장, 허점도 전 김해시장 후보 등이 도전장을 던진 상황이다. 신용현 의원의 경우 여성 최고위원을 노리고 출마를 선언했다.

손 고문이 이날 출마를 선언함으로써 당대표·최고위원 통합선거에는 총 9명이 나서게 된다. 여기에 오는 9일 출마 선언이 예정된 이준석 전 노원병 당협위원장과 여성 최고위원 출마 예정인 바른정당 출신 권은희 전 의원이 합류하면 총 11명이 4명 규모의 지도부 자리를 두고 겨룰 예정이다.

당내에서는 당의 창당 주역인 안철수 전 대표의 의중을 뜻하는 '안심(安心)'이 손 고문을 향하고 있다는 논란이 발생하면서 손 고문의 출마에 대한 당내 의견이 갈리는 모습이다.

일각에서는 당의 대선주자인 유승민·안철수 전 대표가 모두 정치 일선에서 물러나 있는 상황에서 또 다른 대선주자인 손 고문급의 인사가 나서야 위기 상황의 당을 구할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온다.

손 고문의 출마 소식과 함께 전당대회 판세가 어떻게 바뀔 지 정치권의 관심이 모인다.
 

강산
강산 kangsan@mt.co.kr  | twitter facebook

강산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9.45상승 24.9309:30 05/18
  • 코스닥 : 963.97상승 1.4709:30 05/18
  • 원달러 : 1137.00상승 2.209:3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09:30 05/18
  • 금 : 67.17상승 1.9109:30 05/18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