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사이버보안 플랫폼' 해큰, 한국시장 진출 공식화

 
 
기사공유
화이트 해커들이 만드는 블록체인 기반 사이버보안 플랫폼 '해큰(Hacken)'이 한국 시장 진출을 8일 선언했다. /사진=해큰 제공

화이트 해커들이 만드는 블록체인 기반 사이버보안 플랫폼 '해큰(Hacken)'이 한국시장 진출을 8일 선언했다.

해큰은 블록체인 기술과 암호화폐 보상체계를 기반으로 사이버보안 생태계를 구축, 해킹의 위험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하는 플랫폼이다.

해큰 측은 "전세계 암호화폐 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는 가운데 주요 시장인 한국에서 유명 거래소들과 기업들이 최근 사이버 공격의 타깃이 돼 큰 손실을 입었다"며 "해큰은 사후약방문 방식의 대처가 아닌 해킹의 위험을 사전에 차단하고 예방해주는 서비스를 제공, 기업과 소비자 모두 사이버공격에서 안심하고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며 한국시장 진출에 대한 의의를 밝혔다.

해큰은 ▲화이트 해커들이 버그를 찾고 신고하는 것에 대한 보상으로 해큰의 토큰인 'HKN'을 제공하는 '해큰 프루프(Hacken Proof)' ▲암호화폐 투자 및 거래에 있어 합리적인 결정을 할 수 있도록 객관적인 거래소 순위과 분석 정보를 제공하는 '해큰 레이팅(Hacken Rating)' ▲전세계 사이버보안 전문가 및 블록체인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매년 진행하는 개발자 컨퍼런스인 'HackIT 컨퍼런스' ▲고객 맞춤 사이버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해큰 사이버보안 서비스(Hacken Cybersecurity Service)' 등 크게 4가지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큰의 공동창립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드미트로 부도린은 "최근 한국에서 가상화폐 거래소가 연이어 해킹을 당하면서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 이는 비단 가상화폐 거래소만의 이야기가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기업이 사이버 공격으로 720억달러(약 77조원)에 달한다"면서 "이제 사이버 보안에 대한 중요성과 사전 예방에 대한 필요성을 인지해 더 큰 피해를 입기 전에 범국가적으로 대처하는 것이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해큰은 사이버 공격 및 범죄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 및 제품을 제공할 뿐 아니라 장기적인 관점에서 실력 있는 사이버 보안 전문가들을 양성하는 해커톤인 'HackIT'을 매년 개최하고 있다"면서 "특히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블록체인 기술의 활용'을 주제로 정보보안업계에서의 블록체인 기술 활용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글로벌 컨설팅업체 프로스트앤설리번의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사이버 공격으로 국내 기업이 입은 직간접 손실액은 약 720억달러(약 77조원)로 한국 국내총생산의 5%에 달한다. 국내 대기업의 경우 기업당 평균 약 300억원의 경제손실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해큰은 화이트해커들을 위한 사이버보안 생태계 구축을 위해 올해를 도약의 원년으로 삼을 방침이다. 오는 10월 8일부터 11일까지 블록체인 기술 활용을 주제로 우크라이나 키예브에서 사이버보안 컨퍼런스 'Hack IT'를 개최할 예정이다. 

Hack IT 컨퍼런스는 암호화폐 공개(ICO) 피칭 혹은 투자자 모집 중심의 블록체인 행사가 아닌 전세계 개발자와 사이버보안 전문가들이 모여 서로의 지식을 공유하고 배워가는 개발자 중심 행사다. 

올해 4회째로 맞은 Hack IT 컨퍼런스에는 암호화 기술 ‘PGP’(Pretty Good Privacy)를 개발한 필 짐머만이 프로그램 자문위원회의 위원으로 참석할 예정이다.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5.37상승 28.6718:03 07/02
  • 코스닥 : 742.55상승 14.9718:03 07/02
  • 원달러 : 1200.00하락 3.418:03 07/02
  • 두바이유 : 42.03상승 0.7618:03 07/02
  • 금 : 42.70상승 0.6318:03 07/0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