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 김성태 "누진제 폐지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가 모였다. 왼쪽부터 김관영 바른미래당,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사진=뉴시스
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 교섭단체 3당 원내대표가 모였다. 왼쪽부터 김관영 바른미래당,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원내대표들이 8일 민생법안 처리를 위한 회동을 가진 가운데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가 "전기공급에 큰 문제 없다고 하니 이참에 누진제 폐지 방안을 내겠다"고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열린 원내대표 회동에서 "특히 올해 폭염은 재난수준"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회 운영위원장인 홍영표 민주당 원내대표는 "오늘은 8월 국회에서 처리해야 할 민생경제입법과 규제혁신 등의 법안에 대해 논의한다"며 "아울러 현안에 대해서도 의논한 뒤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회동 모두발언에선 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모두 개헌과 선거구제 개편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요즘 선거구제 개편이 화두"라고 운을 뗀 뒤 "눈앞에 이익이 아닌 대한민국의 미래를 내다보는 차원에서 선거구제 개편과 개헌을 함께 논의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도 "개헌과 선거구제 개편을 묶어 대한민국의 권력구조와 국회의원의 선출구조를 바꾸자"며 "정치가 한단계 더 성숙할 변화의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강영신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