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배 전국수영대회, 내일(9일) 광주서 '팡파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37회 대통령배 전국수영대회가 광주에서 9일부터 13일까지 열린다.

대한수영연맹이 주최하고, 광주광역시수영연맹 주관, 광주광역시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대회에는 선수 1700여 명, 대회관계자와 가족 1300여 명 등 총 3000여 명이 참가해 초·중·고등부, 대학부, 일반부로 나눠 4개 종목(경영, 다이빙, 수구, 아티스틱스위밍)의 신기록을 향한 도전을 펼치게 된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막을 10개월여 앞두고 열리는 이번 대회는 내년 광주세계수영대회의 성공을 위한 경기 진행 방법의 점검, 박태환 선수를 이을 우수선수 발굴, 광주수영대회에 대한 전국적인 붐 조성, 경기장 인근 수완·첨단지구 음식과 숙박업소에 대한 경제효과가 기대된다.

개회식은 9일 오후 3시30분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에서 김지용 대한수영연맹 회장 개회사, 이용섭 광주시장 환영사, 김동찬 시의회의장 축사, 선수대표 선서, 이티스틱스위밍 시범경기 순으로 진행된다.

개회식에 이어 오후 5시 상무지구 홀리데이 인 광주호텔에서는 대한수영연맹 대의원인 17개 시·도 수영연맹회장이 참석하는 '대한수영연맹 임시대의원총회'가 열린다.

임시대의원총회는 대한수영연맹이 김지용 회장의 선출을 계기로 관리단체에서 벗어나 새로운 임원을 구성해 대의원들로부터 선임받기 위한 것으로, 내년도 광주세계수영대회에 대한 대한수영연맹의 지원의지 표명 차원에서 김 회장이 광주로 개최지를 변경했다.

이용섭 시장은 총회에서 대한수영연맹과 시·도수영연맹 지도부에 광주수영대회 준비상황을 설명하고 대회 붐 조성, 경기관람티켓 판매 협조, 시·도 소재 기업의 광주수영대회 협찬 협조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내년 광주수영선수권대회 프레대회 성격인 만큼 경기운영 뿐만 아니라 광주를 찾는 선수와 가족에 대한 요식업소의 위생청결 등 손님맞이 대책을 점검하는 기회로 삼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