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CJ ENM, 2분기 매출 1조원 돌파… 수익모델 다각화 영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CJ ENM
/사진=CJ ENM
CJ ENM이 올 2분기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지난달 합병법인으로 새롭게 출범한 CJ ENM은 수익모델이 확대되면서 매출 증가폭도 크게 늘었다.

8일 CJ ENM은 2분기 매출 1조49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번 분기 매출은 합병법인을 기준으로 작성됐다. 실적공시는 합병 이전 기간의 내용인 관계로 CJ오쇼핑과 CJ E&M으로 각각 발표됐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79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4% 줄었다. CJ ENM은 커머스부문에서 지난해 2분기 부가세 환급분 90억원으로 인한 기고효과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미디어부문은 ‘라이브’, ‘나의 아저씨’, ‘무법변호사’ 등 콘텐츠 경쟁력을 바탕으로 매출 3619억원, 영업이익 292억원을 기록했다. 콘텐츠 기반의 디지털 광고와 VOD 매출이 실적을 견인했다.

워너원, 헤이즈, 고등래퍼2 OST 등 자체 IP를 확대한 음악부문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2.6% 상승한 665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영업이익도 같은 기간 113.7% 상승한 42억원을 기록했다.

영화부문의 경우 매출 360억원과 39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탐정: 리턴즈>가 흥행했지만 <7년의 밤>이 부진하면서 극장 매출이 전년 대비 33.2% 감소했다. 해외에서 베트남판 <써니>로 평가받는 <고고 시스터즈>가 역대 베트남 로컬 영화순위 5위를 차지하며 높은 경쟁력을 보였다.

커머스부문은 취급고 9931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8.2% 증가했다. TV상품 및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하고 T커머스를 안정적으로 운영한 부분이 성장을 주도했다.

CJ ENM 관계자는 “하반기에 디지털 콘텐츠를 더 강화하고 브랜드마케팅과 커머스로 사업 경쟁력을 높일 것”이라며 “미디어-커머스 역량을 해외로 넓혀 글로벌 융복합콘텐츠커머스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