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자동차 BMW, 내일부터 10만6317대 리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MW 리콜 대상 차량에 대한 운행정지 명령이 내려진 최근 서울 시내의 한 BMW 서비스센터에 차량들이 주차된 모습. /사진=뉴시스 김선웅 기자
BMW 리콜 대상 차량에 대한 운행정지 명령이 내려진 최근 서울 시내의 한 BMW 서비스센터에 차량들이 주차된 모습. /사진=뉴시스 김선웅 기자
BMW 코리아가 20일부터 잇따른 차량 화재 관련 결함이 불거진 차량을 리콜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BMW 코리아의 리콜은 결함이 발견된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EGR) 쿨러와 밸브를 개선품으로 교체하고 EGR 파이프를 청소(클리닝)하기 위함이다.

리콜 규모는 42개 디젤 차종 총 10만6317대다. 이는 국내에서 이뤄진 수입차 리콜 사상 최대 규모다.

BMW코리아는 통상 1~2년이 걸리는 리콜 기간을 앞당겼다. 현재 BMW코리아는 연내 리콜을 완료한다는 목표로 독일 본사에서 EGR 부품을 항공편으로 공수하는 등 원활한 부품 수급에 힘을 쏟고 있다.

다만 리콜 대상 차량이 사상 최대 규모인 만큼 빠른 시일 내에 일괄 부품 교체가 이뤄질 지는 미지수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47하락 6.7514:40 05/26
  • 코스닥 : 871.55하락 1.1414:40 05/26
  • 원달러 : 1268.90상승 4.314:4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4:4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4:4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